HOME   커뮤니티   진료후기   
 
제목 충치의 진행 단계와 치료법

1단계 : 초기단계

 

치아의 구조 중에가 가장 단단한 부위는 치아의 제일 바깥층에 있는 법랑질이라는 부분입니다. 치아우식증이 법랑질 표면에만 머무는 상태로 반드시 필요한 상태는 아니며 치아를 잘 닦아주어 관리가 잘 되면 더 이상 우식증이 진행되지 않는 초기단계입니다. 그러나 겉으로 드러난 것은 초기단계처럼 보이지만 아주 좁고 깊은 우식이 진행된 경우도 있기 때문에 세심한 진단이 필요합니다.

 

 

2단계 : 상아질까지 진행된 단계

 

치아 우식증이 법랑질을 넘어서 그 아래층인 상아질까지 진행된 단계로, 이때부터는 치아를 아무리 잘 닦아주어도 우식증이 계속 진행되기 때문에 반드시 치료를 해 주어야 합니다. 치료방법은 우식에 이환된 부위를 제거하고 빈 공간을 인공적인 재료로 막아서 기능을 회복시켜 주는 것입니다. 충치가 이환된 부위의 크기, 저작압을 받는 정도, 심미성, 기능성 등을 고려하여 가장 적절한 재료를 선택해서 치료하게 됩니다.

 

 

3단계 : 치주염, 치근단 염증단계

 

치아 우식증이 상아질을 넘어서 치아의 가장 가운데 부분에 있는 치수(신경 및 혈관조직)까지 영향을 미치는 단계입니다. 치아의 신경조직에 염증이나 감영이 되면 보통의 경우 상당한 통증으로 고생하게 되며 방치하게 되면 염증이나 감영이 치아뿌리의 근관을 따라서 진행되어서 잇몸뼈를 녹이게 되고 고름이 차고 뿌리 부위의 잇몸이 부풀어 오르기도 합니다.

 

이 단계에서는 단순히 썩은 부위를 갈아내고 떼우는 것만으로 치료가 끝나지 않고 '신경치료'라는 것을 해주게 됩니다. 신경치료라 하면 흔히 '신경을 죽인다'라고 알려져 있지만 신경치료의 개념은 단순히 신경을 죽이는 것이 아닙니다. 우식증이 상아질을 넘어서 신경부위까지 진행되면 신경조직이 세균에 의해 감영되었다고 보고 근관내에 있는 감영조직을 철저하게 제거하고 소독한 후 신경이 있던 자리를 생체친화성이 있는 인공재료로 메워서 감영이 진행되는 것을 막아주는 것입니다.

 

 

4단계 : 발치가 필요한 단계

 

치아 우식증이 너무 심하게 진행되면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아서 치아를 둘러싸고 있는 잇몸뼈까지 녹여 신경치료조차 불가능한 상태가 됩니다. 이때는 어쩔 수 없이 치아를 빼야만 하는 선택을 하게 됩니다. 치아를 발치하게 되면 전통적인 방법인 주위 치아를 삭제한 후 연결하는 '브리지'라는 보철치료나 임플란트라는 치료를 받아야 하므로 시간과 경제적으로 큰 손실을 보게 됩니다.

 

 

 

결과적으로 칫솔질을 비롯한 일상생활에서의 치아관리를 잘 하시면 충치가 생기지 않을 수 있어요^^

카테고리

개인정보보호방침